Sat. May 28th, 2022

북미나 한국의 황사에 대한 어원은 모두 잊어버리고 어디에서 왔는지 중요한 것에 집중합시다. 황사는 한 번도 접해 본 적이 없는 한국의 외국인에게 매우 짜증날 수 있습니다. 그럼 무엇을 알아야 할까요?

Incheon - Tourist Guide | Planet of Hotels

시작하려면 한국에서 어디에 살고 있는지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서울의 미세먼지 ‘공격’은 무엇보다 최악이다. 일반적으로 중국에서 오기 때문에 반도 북부 지역에서 더 심합니다. 황사는 한국 바로 위의 중국 디저트에서 옵니다 광주오피. 춘천이나 수원, 심지어 부산 같은 도시에 살고 있다면 서울이나 인천에 사는 것보다 그곳과의 만남이 훨씬 덜 극적입니다.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알레르기가 있는지 없는지 확인하는 것입니다. 일반적으로 먼지에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들은 황사에도 강한 부정적인 반응을 보입니다. 알레르기가 있는지 없는지 어떻게 압니까? 서울아산병원이나 가까운 공립병원에 가서 알레르기 검사를 받습니다. 약 100,000원의 비용이 들 것이고, 그러면 무엇이 당신에게 영향을 미치는지 그렇지 않은지 알게 될 것입니다. 자극은 기침을 유발하고 인후통을 유발하는 것부터 신체의 천식 및 부비동 감염을 유발하는 것까지 다양합니다.

10만원은 공립병원에서 내기에는 너무 많은 금액으로 느껴질 수 있지만, 검사를 받지 않고 본인에게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모른 채 피하는 데 드는 비용을 살펴보겠습니다.

황사는 목을 자극한다고 합니다. 겨울에 감기에 걸리면 그냥 감기일 뿐이고 금방 없어지기 때문에 이것이 사실임을 압니다. 그런데 이 미세먼지가 많은 봄철에 같은 감기나 바이러스에 걸리면 감기가 극심한 인후통으로 변한다. 불행히도 여기서 그치지 않습니다. 인후염은 조기에 치료하지 않으면 빠르게 천식이 됩니다. 천식은 과거에 앓았던 사람들이 다시 앓는 것 중 하나라는 것을 압니다. 어느 봄에 3명의 의사와 1명의 전문의에게 갔을 때까지 천식에 대해 아무런 문제가 없었습니다. 그리고 마침내 병원에서 제 목에 심각한 천식 관련 문제가 있다고 알려 주었습니다. 나는 그것이 봄이라고 언급했음을 주목하라. 황사는 서울과 한국의 서북부 지역과 봄에 가장 많이 발생합니다. 여름에 폭우가 내리면 공기가 깨끗해집니다.

황사는 확인하지 않으면 모든 일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심각한 문제입니다. 목에 심각한 문제가 있을 때 말하기가 매우 어렵습니다. 운동도 힘들다. 이러한 문제를 처음부터 방지할 수 있도록 자신을 점검하십시오.

알레르기가 있건 없건 간에, 어쨌든 올 때는 마스크를 착용해야 합니다. 마스크 어디서 구해요? 마스크는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황사를 차단하는 것을 구입해야 하므로 요청해야 합니다. 대부분의 약국은 “황사”라는 단어를 인식하지만 한국어로 말하는 방법을 알아야 합니다. 발음은 “황사”입니다. ‘마스크’를 말하는 방법을 알고 싶을 수도 있습니다. “마쓰크”. 봄에는 마스크를 쓰고, 때로는 여름에는 황사 폭풍우 속에서 건강하다는 말을 하는 모습을 흔히 볼 수 있다.

By admin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